서울에도 해돋이 명소가 있어요서울에도 해돋이 명소가 있어요

Posted at 2009.12.31 08:09 | Posted in 분류없음

이제 2009년이 오늘이 마지막이군요.
새해 해돋이를 보기위해서 각종 유명 해돋이 명소에 많은 인파가 몰립니다.
강릉 정동진, 당진 왜목마을, 해남 땅끝마을…. 이 장소들의 공통점은 '일출 명소'라는거죠.


경인년 새해 첫 일출을 보기 위해서 다들 어딜 계획하고 계신지요?
첫 일출을 보고 새해 다짐을 하고자 꼭 멀리 떠날 필요는 없습니다.
서울에도 새해 해돋이를 볼 수 있는 ‘명소’가 얼마든지 있습니다.




4만명 모으는 아차산 해맞이

매년 해맞이 행사 때마다 4만여명이 몰려드는 서울 동쪽 아차산.
올해도 1월 1일 아침 7시부터 1시간 동안 팔각정 위 능선 부근 '해맞이 광장'에서 광진구 주최 '아차산 해맞이 축제'가 열립니다
이곳을 찾는 시민들은 내년을 상징하는 십이지신인 소 캐릭터의 환영을 받으며 '희망의 문'을 통과하고, 행사 장소인 '해맞이 광장'으로 가는 등산로를 걸으며 400여 개 청사초롱을 맞이할 수 있습니다.


삼각산에선 엄숙한 새해맞이 제례

북한산을 유독 '삼각산'으로 부르는 강북구 역시 '2009년 삼각산 해맞이' 행사가 있습니다.
오전 6시 40분부터 해발 610m 시단봉에서 여는 해맞이 행사는 풍물패 공연을 시작으로 경건한 분위기 속에 신년기원 제례와 신년기원문 낭독으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7시 47분으로 예정된 해뜨는 시간이 가까워질 때 모든 시민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웅장한 북소리가 카운트 다운 배경음악이 되어 분위기를 고조시킬 것 같네요.
소망기원 연날리기, 복주머니 행운뽑기, 소망기원문 남기기 같은 부대행사도 준비되어 있다고 하니..이 지역 가까운곳에 계시면 고고~

 

올림픽공원에선 등산 않고 감상

해돋이는 보고 싶은데 산에 오르는 게 버거운 사람들이라면 송파구가 마련한 '새해맞이 한마당'을 찾아가보는건 어떨까요?
송파구의 해돋이 행사가 열리는 곳은 올림픽공원 안에 있는 몽촌토성 망월봉입니다.
제가 송파쪽에 살다보니 이 행사 알리는 현수막을 곳곳에서 볼 수 있었습니다.
야트막한 언덕처럼 돼 있어 어린이와 어르신들도 힘들이지 않고 오를 수 있을 뿐더러, 서울에서도 동쪽에 있고 주변이 탁 트여 해돋이를 즐기기에는 여느 산 못지않다고 합니다.
 

남산·하늘공원도 일출 보기 좋아

서울의 상징 남산에서도 '당연히' 시민들이 모여 새해를 반기는 행사가 열립니다.
팔각정 앞에서 오전 7시부터 마련한 새해맞이 행사에서는 참가자 전원이 해뜨기 10초 전부터 카운트 다운을 하고, 새해 소망을 빌며 힘찬 함성을 ~~
서쪽에 있어 뉘엿뉘엿 넘어가는 해넘이와 노을로 유명한 상암동 하늘공원에서도 마포구가 준비한 해맞이 행사가 열립니다.. 타악공연·큰북치기 행사와 더불어 가족과 함께 새해 소망을 적어 나무에 매다는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고 합니다.


  1. 저도 일출을보러 가서 ..빌어야겟습니다 ㅋㅋ^^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