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모바일, 12월 홍콩에서 LTE 서비스 개시차이나모바일, 12월 홍콩에서 LTE 서비스 개시

Posted at 2012.11.21 09:33 | Posted in 中國SNS

이제 중국에도 '4G LTE 시대'가 열린다.  텐센트 및 소후 등 14일 보도에 따르면 중국 최대 이동통신업체인 차이나모바일(中国移动, China Mobile)의 홍콩법인은 다음달 12월 18일부터 홍콩지역에서 자체 개발한 4G 표준 기술인 TD-LTE 서비스를 정식으로 상용화한다.  

차이나모바일에 따르면 연초에 홍콩에 FDD, TDD 방식을 모두 지원하는 융합 네트워크망을 구축하기 시작했으며 지난 4월말부터 FDD 방식을 이용한 4G LTE 서비스를 시작했다. SKT, KT, LG를 비롯해 전세계 대부분 통신사들은 LTE-FDD 방식을 도입하고 있어 한국에서 사용하는 4G 스마트폰 단말기이면 차이나모바일의 심카드를 구입해 4G 인터넷 사용이 앞으로 가능하다.



그리고 앞으로 중국이 자체 개발한 TDD 방식도 서비스 개통함에 따라 화웨이(华为), 중싱(中兴) 등 중국에서 생산된 LTE 스마트폰 단말기를 통해서도 4G 인터넷 접속이 가능해진다. 아시아 태평양 중 FDD, TDD 방식의 4G 서비스를 모두 지원하는 곳은 홍콩이 처음이다. 차이나모바일 관계자는 "홍콩에서의 TD-LTE 서비스 상용화는 중국이 4G 시대의 서막을 열었음을 의미한다"고 평가했다. 현재 홍콩에는 삼성, LG, HTC에서 출시한 일부 LTE-FDD 단말기 소지자만 4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화웨이, 중싱 등 중국 로컬 업체는 관련 단말기가 없다. 따라서 화웨이(华为), 중싱(中兴) 등 업체는 조만간 4G가 탑재된 스마트폰 단말기를 홍콩에 출시할 계획이다.  통신업계 관계자는 "기존의 LTE-FDD 한달 평균 요금은 500MB에 188홍콩달러(2만6천원), 1GB에 298홍콩달러(4만2천원), 무제한에 398홍콩달러(5만5천원)이었다"며 "LTE-TDD 서비스 요금은 이를 참조해 책정될 것이다"고 밝혔다. 


덧붙여 차이나모바일 최근 11년동안의 발자취의 인포그래픽스도 함께 첨부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