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기다려지는 그이름-원추리여름이 기다려지는 그이름-원추리

Posted at 2012.08.03 08:20 | Posted in 照片

여름 7~8월이 되면 한창 꽃피는 원추리꽃

원추리 꽃천지가 해마다 찾게 된다. 


희미해진 그리움이 선명해지는 칠월 바라만 보다 돌아선 아픔을 묻고 허공에 흩뿌린 웃음 비가 되는가? 

만날 수 없으면서 간직한 기다림은 나비 한 마리 날지 않는 장대비 속 꽃잎을 펼쳐 웃는 주홍빛 원추리 같아. 

젖은 비에도 화려한 매무새 구김이 없고 다시 열어 보이지 못할 깊은 속내를 닫아야할 때조차 초연함을 잃지 않는 꽃!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