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기다려지는 그이름-원추리여름이 기다려지는 그이름-원추리

Posted at 2012.08.03 08:20 | Posted in 照片

여름 7~8월이 되면 한창 꽃피는 원추리꽃

원추리 꽃천지가 해마다 찾게 된다. 


희미해진 그리움이 선명해지는 칠월 바라만 보다 돌아선 아픔을 묻고 허공에 흩뿌린 웃음 비가 되는가? 

만날 수 없으면서 간직한 기다림은 나비 한 마리 날지 않는 장대비 속 꽃잎을 펼쳐 웃는 주홍빛 원추리 같아. 

젖은 비에도 화려한 매무새 구김이 없고 다시 열어 보이지 못할 깊은 속내를 닫아야할 때조차 초연함을 잃지 않는 꽃!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